금남면 감성초등학교 앞 횡단보도 안전문제

자유게시판

금남면 감성초등학교 앞 횡단보도 안전문제

sejong001 0 240 06.24 22:25

금남면 감성초등학교 앞 횡단보도 안전문제 

 

이곳은 어린이들이 교통위험에 노출된 현장입니다.


세종시는 이 문제를 3년이 지나도록 방치하고 있습니다.
 
공무원의 능력이 아니고, 지도자의 의지에 관한 사안이라고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세계인권선언 제25조]
부녀자와 아동은 특별한 보호와 지원을 받을 권리를 가진다.  모든 아동은 적서에 관계 없이 동일한 사회적 보호를 누린다.
 
매번 글을 올리는 저는 이런 행동이 때때로 사회에 대한 푸념쯤으로 인식될 수 있다는 점을 알고 있습니다.
 
저는 이 학교에 다니는 아이가 있지 않습니다.
 
이 학교의 교직원도 아니고,
더구나 같은 동네에 사는 주민도 아닙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는 것은 어린이를 보호해야 하는 것이 어른들에게 주어진 사회적 책임이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범부들 조차 가진 선한 의지를 이 도시의 지도자들이 망각한 점에 대해 어떤 관점에서도 이해되지 않습니다.
 
공무담임권을 행사하는 선출직 공무원은 '일반직 공무원들'과는 달리 스스로 자발적인 의지로 시민들에게 봉사하겠다고 약속하였습니다.
 
세종시와 시민의 안전을 위하여 사회안전망에 관심 기울이도록 요청하는 이유입니다.
 
도시의 지도자들이 소소한 일에 매달릴 수 없는 사정이 있는 점은 이해하지만 '감성초등학교 앞 횡단보도 안전문제'가 하루 빨리 해결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이해하여 주시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세종시민 강창구 올림 -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 사회적 약자인 본인이 공공버스이용의 불편함에 관하여 올린 글입니다 sejong001 08.07 141
16 현정화 탁구대표팀 감독이 지휘봉을 내던진 이유 sejong001 06.28 238
열람중 금남면 감성초등학교 앞 횡단보도 안전문제 sejong001 06.24 241
14 세종시교육청 읍면교육발전협의회 역할(금남, 장군면 분관위원회) sejong001 04.26 339
13 장애인 편견, 부끄러움의 또 다른 이름입니다. sejong001 04.18 413
12 대구 투입 신임 간호장교들 임무 종료.. "전원 복귀" sejong001 2020.04.10 1082
11 대구 확진자 0명.. 봉쇄·격리·치료강화 '눈물의 성과' sejong001 2020.04.10 1731
10 삼성이 중소기업을 상대로 특허료 안내려 '꼼수' sejong001 2020.03.28 1121
9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중국 상점의 운영방법 sejong001 2020.03.09 1097
8 8명의 구급대원 격리된 까닭은?..의심 환자 밝히지 않은 신고에 무방비 출동 sejong001 2020.02.26 1081
7 33살 주부 이야기 ... 경북 경산에서 sejong001 2020.02.17 1471
6 인류평화의 첫 걸음 ... sejong001 2020.02.17 1217
5 스카프 예쁘게 매어 보아요. sejong001 2020.02.17 1424
4 체형별 럭셔리한 패션코디 노하우 sejong001 2020.02.17 1242
3 몽클레르 루피니 회장의 '리부팅' sejong001 2020.02.17 1083
2 흙수저갤을 눈물바다로 만든 가난그릴스 sejong001 2020.02.17 1139
1 어느 지방관리의 선택 sejong001 2020.02.16 138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3 명
  • 오늘 방문자 118 명
  • 어제 방문자 180 명
  • 최대 방문자 674 명
  • 전체 방문자 207,356 명
  • 전체 게시물 16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